메뉴

화성시 시 승격 20주년 기념 ‘함경with손열음 듀오’ 특별공연

URL복사

예술성과 대중성을 모두 인정받은 오보이스트 함경과 피아니스트 손열음의 듀오 리사이틀

(재)화성시문화재단(대표이사 이종원)은 오는 8월 29일(일) 오후 5시부터 동탄복합문화센터 반석아트홀에서 시 승격 20주년 기념 특별공연 ‘함경 With 손열음 듀오 리사이틀’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국내·외 활동을 통해 예술성과 대중성을 모두 인정받은 오보이스트 함경과 피아니스트 손열음의 듀오 리사이틀로 화성시 시 승격 20주년을 기념하고, 지역의 문화예술 위상을 제고하고자 기획되었다.

 

▲ 행사의 포스터 사진

 

프로그램은 ‘Abundance of Romance’라는 부제로 로베르트 슈만, 제랄드 핀지, 메들렌 드링 등의 오보에와 피아노의 협주곡들로 구성되어, 두 악기가 전해주는 로맨틱한 사랑의 노래를 감상할 수 있는 기분 좋은 시간이 될 예정이다.

 

이 시대를 대표하는 관악주자로 주목받고 있는 오보이스트 함경은 제66회 뮌헨 ARD 국제 콩쿠르, 스위스 무리 국제 오보에 콩쿠르 등 세계 유수의 콩쿠르에서 입상하였으며, 현재 핀란드 방송 교향악단 제2수석으로 활동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손열음은 2011년 제14회 차이콥스키 국제 피아노 콩쿠르 준우승 및 모차르트 협주곡 최고 연주상 등을 휩쓸어 세계 음악계의 주목을 받았고 이후 국내·외에서 다양한 공연을 펼치며 정상급 피아니스트로 인기를 누리고 있다.

화성시문화재단 관계자는 “세계 최고 수준의 연주자인 함경과 손열음의 품격 있는 연주를 통해 시민의 고품격 문화예술에 대한 갈망을 해소하고, 화성시의 클래식 문화 환경을 조성하는데 일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공연은 8월 29일(일) 오후 5시 동탄복합문화센터 반석아트홀에서 진행되며, 티켓 가격은 전석 4만원이다. 한편 화성시 시 승격 20주년을 기념하는 두 번째 공연은 9월 5일(일) 오후 5시부터 바이올리니스트 클라라 주미 강과 피아니스트 김선욱이 함께하는 베토벤 바이올린 소나타 연주가 예정되어 있다. 공연 예매 및 문의는 화성시문화재단 홈페이지(www.hcf.or.kr)에서 확인 가능하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