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돌비 영화 마니아라면 꼭 봐야할 6월의 영화 6편

URL복사

‘컨저링 3’, ‘캐시트럭’, ‘콰이어트 플레이스 2’, ‘루카’, ‘킬러의 보디가드 2’, ’인 더 하이츠’

돌비 래버러토리스(Dolby Laboratories, 이하 돌비)가 본격적인 여름이 시작되는 6월, 극장에서 보면 더욱 몰입감 높게 즐길 수 있는 신작 영화 여섯 편을 소개한다.

호러부터 스릴러, 애니메이션까지 이번 신작은 돌비의 영상 기술인 ‘돌비 비전(Dolby Vision™)’과 음향 기술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가 적용된 돌비 시네마에서 즐기면 온전히 영화에 몰입해서 관람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첫 번째 영화는 3일 개봉된 ‘컨저링 3: 악마가 시켰다(이하 컨저링 3)’이다. 컨저링 3는 미국 최초의 빙의 재판 사건을 다룬 영화로, 또 한번 공포 영화 흥행 역사를 다시 쓸 작품이란 극찬을 받으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운드와 시각적 효과가 중요한 공포물인 만큼, 공포 영화 마니아라면 돌비 시네마에서 관람을 추천한다.

9일 개봉하는 ‘캐시트럭’은 몸을 사리지 않는 액션 배우 제이슨 스타뎀의 2년 만에 스크린으로 복귀작이자, 뛰어난 연출로 인정받은 ‘알라딘’의 가이 리치 감독 두 사람의 조우로 주목받고 있는 액션 영화이다. 특히 감독과 배우가 대본 작성 단계부터 긴밀하게 의견을 주고받으며 디테일한 동선까지 치밀하게 구성한 액션신은 돌비 비전을 통해 더욱 완성도 높게 구현될 예정이다. 또한 돌비 애트모스의 입체 사운드까지 더해져 관객의 예상을 뛰어넘는 박진감과 긴장감으로 눈과 귀를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16일에는 ‘콰이어트 플레이스2’와 ‘루카’가 개봉한다.

‘콰이어트 플레이스 2’는 2018년 개봉한 ‘콰이어트 플레이스’ 이후 3년 만에 돌아온 속편이다. 소리를 내면 죽는 극한 상황 속에서 실체를 알 수 없는 괴생명체와 예측 불가한 상황에 가족이 맞닥뜨리는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이 넘치는 스토리다. 초감각 서스펜스로 돌비 애트모스의 음향효과와 강력한 음영 대비가 특징인 돌비 비전으로 관람하면 차원이 다른 몰입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인사이드 아웃, 코코 제작진이 선보이는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 ‘루카’는 이탈리아 해변 마을의 두 친구 ‘루카’와 ‘알베르토’가 바다 괴물이라는 정체를 숨기고, 아슬아슬한 모험과 함께 잊지 못할 최고의 여름을 보내는 힐링 어드벤처물이다. 돌비 비전으로 여름의 청량한 비주얼과 감성을 자극하는 분위기가 더해져 올여름 애니메이션의 열풍을 이어갈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23일 개봉 예정인 ‘킬러의 보디가드 2’는 2017년 개봉된 ‘킬러의 보디가드’의 후속으로, 미치광이 킬러 ‘다리우스’의 보디가드 ‘마이클’의 의뢰인으로 다리우스의 아내인 ‘소니아’가 나타나며 전개되는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다. 유머 가득한 B급 코미디에 통쾌한 액션이 더해져 독보적인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6월의 마지막 날인 30일 개봉하는 ‘인 더 하이츠’는 △토니상 최우수 뮤지컬상 △작곡&작사상 △안무상 △오케스트라상 △그래미 어워드 베스트 뮤지컬쇼 앨범상을 휩쓴 동명의 뮤지컬이 원작이다. 라틴 팝, R&B, 랩, 힙합, 레게 등 영화 내내 다양한 음악을 기반으로 최고의 무대가 등장해, 돌비 애트모스를 통해 듣는다면 더욱 풍부하고 입체적인 사운드로 관람할 수 있다.

한편 돌비 시네마는 돌비의 영상 기술인 ‘돌비 비전’과 음향 기술 ‘돌비 애트모스’를 적용하고, 맞춤형 설계를 토대로 관객이 영화에 온전히 몰입할 수 있는 완벽한 환경을 제공하는 차세대 프리미엄 영화관이다. 돌비는 지난해 7월 메가박스 코엑스점에 국내 1호점을 공식 개관한 이후 안성스타필드점, 남양주현대아울렛 스페이스원점 등 총 3개의 돌비 시네마를 국내에 운영하고 있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