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갈등 예방과 해결”광명시 갈등관리심의위원회 공식 출범

URL복사

광명시 갈등관리심의위원회 위원 12명 위촉

 

(경인뷰) 정책 수립과 추진 과정에 발생하는 공공 갈등을 예방하고 조정하는 역할을 할 ‘광명시 갈등관리심의위원회’가 22일 공식 출범했다.

광명시는 22일 광명시청 중회의실에서 광명시 갈등관리심의위원회 위촉식과 첫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박승원 광명시장, 갈등관리심의위원회 위원,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회의는 위촉장 전달, 위원장·부위원장 선출, 위원회 역할 및 기능 설명, 주요 갈등현황 청취 및 토론 등으로 진행됐다.

갈등관리심의위원회는 갈등관리전문가, 시민사회 활동가, 변호사, 언론인 등 12명으로 구성됐으며 임기는 2년이다.

갈등관리심의위원회는 공공 또는 민간이 추진하는 대규모 사업, 10억원 이상 규모로 20인 이상의 이해관계가 있어 갈등이 발생하거나 예상되는 사업 등을 중점 관리하고 공공 갈등을 예방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한 공공갈등 사안의 성격과 규모에 따라 갈등진단 및 갈등영향분석, 갈등조정협의회 등 맞춤형 갈등 대응 절차를 마련하고 갈등을 해결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날 참석한 한 위원은 “예전에는 갈등이 발생되면 숨기거나 거부했는데 최근에는 갈등의 부정적인 기능보다 긍정적 기능이 조명되고 있고 민선7기 광명시는 이러한 갈등을 시민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해결해 나가려고 하고 있다.

이 시점에 광명시가 선제적으로 갈등관리심의위원회를 구성한 것은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박승원 광명시장은 “정책을 수립하거나 추진함에 있어 일어나는 갈등은 대화와 소통을 통해 보다 나은 광명시를 만들어 가는 원동력이 될 수 있지만, 갈등이 오래 지속되면 그에 따른 사회적인 비용이 증가하고 그 비용은 광명시민 한사람 한사람에게 돌아갈 수 있다”며 ”이러한 악순환을 막고 갈등을 예방하는데 갈등관리심의위원회가 힘써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