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퓨처쇼 2021 시흥시 배곧 아브뉴프랑 광장에서 개최

URL복사

일상에서의 미래기술 체험을 제공

# 의류매장에서 전문카메라로 스마트 신체측정(3D모델링 기술)을 한다. 실제 매장처럼 다양한 옷이 진열돼 있는 XR(확장현실) 쇼룸에서 원하는 옷을 선택한다. 내 신체와 같은 사이즈의 가상모델이 그 옷을 걸치면 내 마음대로 코디해보고 구매를 결정한다. 직접 매장을 돌아다니거나 옷을 입어보지 않고도 내 몸에 꼭 맞고 어울리는 옷을 살 수 있다.

 

 

경기도가 이처럼 지역상권과 연계한 미래기술을 체험해 볼 수 있는 ‘퓨처쇼 2021’을 다음달 7일부터 10일까지 시흥시 배곧 아브뉴프랑 광장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퓨처쇼 2021’은 디지털전환 시대를 맞아 지역상권의 디지털화와 상권 활성화 촉진을 목표로 도민에게 일상에서의 미래기술 체험을 제공하는 행사다.

 

4차 산업을 대표하는 첨단미래기술을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전시회로 ‘디지털 산책(Meet the Future)’를 주제로 하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동선을 최적화한 도보 이동형 전시 관람법(워킹스루 방식)으로 진행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시흥 배곧 생명공원에서 진행되는 ▲드론 군집 라이트쇼 ▲지역상권연계 가상매장▲가상/증강현실 음악 콘서트 ▲자율주행 모빌리티 ▲인공지능으로 재현한 역사적 위인 ▲첨단 센서를 활용한 미디어 체험 ▲비대면 방문증과 결제 시스템 등이 있다.

 

도는 지난 5월 퓨처쇼 2021 맞춤형 추가개발이 가능한 기업을 공모해 상권연계(7개사), 체험·전시(7개사) 기업을 선발했다. 행사 기간 동안 디지털사이니지, 인공지능, 가상/증강현실(VR/AR), 사물인터넷(IoT) 등 기술을 활용한 아이템을 선보이게 된다.

 

류광열 경기도 경제실장은 “2회째를 맞는 퓨처쇼는 도민들이 우리 일상 속 4차 산업기술의 인식확산에 앞장서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위드 코로나 시대에 대응하는 새로운 방식의 전시회를 통해 지역상권과 상생하는 방법을 제시하는 사례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퓨처쇼 2021의 모든 체험은 사전예약제로 운영되며, 사전예약은 홈페이지(www.futureshow.or.kr)를 확인하거나 운영사무국(010-6442-5571)으로 문의하면 된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