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안혜영 경기도의회 부의장, 제63회 수원시 한마음 체육대회 출전 선수단 격려

“스포츠맨십을 통해 지역 간 화합을 다지는 시간이 되길”

 

 

 

(경인뷰) 경기도의회 안혜영 부의장은 지난 25일 “제63회 수원시 한마음 체육대회” 종목별 훈련 현장을 찾아 선수들을 격려했다.

안 부의장은 “경기도는 올해 개최되는 제100회 전국체육대회에 18연속 종합우승을 목표로 출전한다.”고 말하며, “생활체육은 국민의 건강을 지킬 뿐만 아니라, 지난여름 국민 모두가 하나가되어 응원했던 FIFA U-20 월드컵의 이강인과 같은 엘리트 선수들을 발굴하는 밑거름이 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방자치는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함께 성장한다.”면서, “바쁜 일정 속에서도 시간을 쪼개 훈련에 참여해 주신 지역대표 선수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안 부의장은 “작년 대회에서는 수영, 테니스, 배드민턴, 족구 등 5개 종목에서 1위를 차지한 영통구가 종합우승을 차지했다.”면서, “우리 선수들이 다치지 않고 스포츠정신을 통해 지역 간 화합을 다지고 공동체의 의미를 되새기는 뜻깊은 대회가 되길 응원한다.”고 덧붙였다.

이번 격려방문에는 김진표 국회의원과 염태영 수원시장, 송영완 영통구청장이 함께했다.

제63회 수원시 한마음 체육대회는 9.28 수원종합운동장 등 종목별 경기장에서 열리며, 축구, 야구, 테니스 등 14개 정식종목과 1개 시범종목에 1,245명이 참여해 선의의 경쟁을 펼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