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재명 경기도지사 “억강부약 대동세상을 열겠다”

취임 2주년 2년 만에 경기도정만족도 79%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일요일이었던 2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난 2년 동안에 있었던 경기도정에 대한 소회와 앞으로 남은 2년도 “지난 2년처럼 순간순간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혀 화제를 모으고 있다.

 

▲ 이재명 경기도지사

 

이 지사는 페이스북에서 “이제 곧 취임 2주년을 맞이하는 오늘 경기도정만족도가 79%라는 의미 있는 조사결과가 나왔습니다. 성남시정 만족도 79% 도달에는 5년이 걸렸는데, 도정만족도 79% 도달에는 2년이 채 안 걸린 셈입니다”라며 경기도정만족도에 대한 나름의 자평을 했다.

 

이어 이 지사는 “취임 당시 도정만족도가 29%였는데 격세지감을 느낍니다. 기득권의 총공세로 감당하기 어려운 오물을 뒤집어썼지만, 포연은 걷히고 실상은 드러날 것으로 믿고 죽을힘을 다한 2년이었습니다. 모든 성과는 불편과 불이익을 감수하며 도정에 협조하고 참여해 주신 도민여러분이 계셨기에 가능했습니다”라며 과거의 어려움을 극복하는데 도민들의 도움이 컸다고 공을 돌혔다.

 

또한 이 지사는 “ 경기도가 하는 일이 대한민국의 표준이 되게 하겠습니다. 경기도를 대한민국의 새로운 중심으로 만들겠습니다. 규칙을 어겨서는 이익을 볼 수 없고, 규칙을 지키는 것이 손해가 아닌 공정한 세상을 만들겠습니다. 강자의 횡포가 억제되고 약자가 부축 받으며 모두가 함께 사는 억강부약 대동세상을 열겠습니다”라고 앞으로 있을 2년 동안의 도정지휘에 방향과 실천에 대한 약속을 했다.

 

그리고 이 지사는 끝으로 “경기도지사의 한 시간은 1370만 시간이라는 생각으로 지난 2년처럼 남은 2년도 순간순간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며 취임2주년 소감을 마무리했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