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장동일 위원장, 경기도 지방정원 조성사업 추진현황 현장점검

URL복사

경기도 지방정원 사업별 진행사항 점검

 

(경인뷰) 경기도의회 도시환경위원회 장동일 위원장은 10월 22일 경기도 지방정원 조성사업 추진현황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장동일 위원장은 김성식 축산산림국장과 함께 업무 담당자로부터 추진사항을 보고받고 현재 진행 중인 복토작업 등의 현장을 점검했다.

경기도 지방정원은 안산시 상록구 본오동에 소재한 쓰레기매립지의 사후관리가 종료됨에 따라 경기도를 대표하는 정원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지방정원은 사업면적 490,859m2이고 총사업비 735억원이 투입되어 2025년에 완공될 예정이다.

2017년 6월부터 경기도와 안산시가 쓰레기매립장 주변의 안산갈대습지공원과 연계해 습지와 생태를 복원하고 미세먼지 차단숲 등을 조성해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하고자 추진했다.

장동일 위원장은 “그 동안 쓰레기매립지로 인해 열악한 환경을 감내해 온 지역주민에게 여가 및 소통 공간으로 활용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히고 “도비가 투입되는 사업인 만큼 예산확보에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