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청소년 월경통 한방진료비 지원사업 진행

URL복사

용인시 3개구 보건소, 관내 한의원 70곳과 연계해 사업 실시

 

(경인뷰) 용인시는 청소년의 월경통 치료를 위한 한의원 진료비 지원사업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한의원 진료비 지원사업은 월경통과 월경불순 등으로 발생하는 청소년들의 심적 불안감과 스트레스를 줄이기 위해 처인·기흥·수지 3개구 보건소에서 지난 2019년부터 진행해 왔다.

올해는 만 13~18세 이하 청소년 120명에게 월경통 치료비를 지원한다.

앞서 각 구 보건소는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한의원 총 70곳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을 체결한 한의원에서는 오는 11월 30일까지 1인당 총 50만원 한도 내에서 월경통 치료를 위한 침, 뜸 등 개인 체질에 맞는 한방진료를 진행한다.

대상자는 각 구 보건소에서 사전 모집으로 선정했으며 이중 처인구보건소는 현재 선착순으로 참가자를 모집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월경통으로 인한 청소년들의 심리적·신체적 고통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학생들이 건강한 학교생활을 할 수 있도록 보다 세심한 사업을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