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도, 인도 화장품·ICT기업과 도 중소기업 비대면 비즈니스 상담 지원

URL복사

‘포스트 코로나’에 대응하는 비대면 비즈니스 상담으로 도내기업들에게 해외기업과의 비즈니스 네트워크 구축의 장을 마련하고 신규 비즈니스 창출의 기회를 제공

 

(경인뷰) 경기도가 화장품, 정보통신기술 분야의 인도기업을 발굴해 인도시장 개척을 희망하는 도내 기업과 온라인 비즈니스 상담을 지원했다.

인도기업 비즈니스 매칭은 16일 오후 도내 화장품, 정보통신기술 기업 9개사가 성남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내 3개 세미나실에서 인도 현지기업 3개사와 온라인으로 개별적인 만남을 가지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상담이 끝난 이후에도 각 사별로 네트워크를 강화해가며 인도 시장에서의 판매망 구축과 미래 합작투자 등을 주제로 2, 3차 비즈니스 미팅을 이어가게 된다.

도는 본격적인 상담을 시작하기에 앞서 인도기업들에게 경기도의 산업과 투자환경을 안내하기도 했다.

13억8천만명의 인구를 바탕으로 거대 경제권을 형성하고 있는 인도는 우리나라 기업이 아세안 시장의 수출길을 넓혀갈 수 있는 블루오션 국가로 정부가 추진하는 신남방정책의 핵심국가이기도 하다.

도는 케이팝을 필두로 하는 한류 인기에 힘입어 한국 화장품과 미용·성형 등 일반 소비재에 대한 인도 기업들의 관심이 크고 인도가 미국, 중국에 이은 세계 3대 통신장비 시장 중 한 곳이라는 점에서 관련 분야의 도내 기업에게는 새로운 비즈니스 창출의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류호국 도 투자진흥과장은 “기업의 비즈니스 활동이 코로나 이전과는 많은 부분에서 달라졌다”며 “자력으로 해외 비즈니스를 발굴하기 어려운 기업을 대상으로 해외기업과 매칭을 추진해 성장동력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