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경기도용인교육지원청부설영재교육원온라인 반도체응용과학교실’

URL복사

사회공헌기업, 삼성전자와 함께하다

 

(경인뷰) 경기도용인교육지원청부설영재교육원은 지난 16일부터 오는 11월 25일까지 10회에 걸쳐서‘삼성전자와 함께하는 반도체응용과학교실’을 영재교육원 구글 클래스룸을 활용해 온라인 교육과정으로 진행한다.

‘함께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사회공헌 비전을 지닌 삼성전자 사회공헌단은 지역사회 이공계 인재육성을 위한 교육기부활동의 일환으로 융합인재 육성의 산실인 용인교육지원청부설영재교육원을 2020년의 첫 교육지로 선택했다.

경기도용인교육지원청부설영재교육원은 올해로 개원 17년이 됐으며 16년간 총 1284명의 수료생을 배출했고 학생 및 학부모의 교육 만족도가 높은 곳으로 알려져 있다.

특히 코로나19 대응 지침에 발맞추어 멈추지 않는 영재교육을 실현하기 위해 5월 7일부터 현재까지 유투브 실시간 스트리밍 오리엔테이션 및 구글 클래스룸을 활용한 비대면 쌍방향 수업을 84시간 이상 진행했으며 언택트 시대에 부합하는 용인 영재교육의 중심으로 자리 잡고 있다.

‘삼성전자와 함께하는 반도체응용과학교실’은 시스템반도체의 원리를 배우고 코딩을 통해 생활 속 반도체의 응용과 제어를 실습하는 온라인 과학 교실로 삼성전자 임직원 재능봉사단이 직접 커리큘럼을 개발, 촬영 및 편집했으며 영재교육원 지도강사로 위촉되어 각 학년별 구글 클래스룸에 맞춤 수업 및 피드백을 제공해 줄 예정이다.

또한 수업 관련 학습꾸러미를 드라이브 스루로 영재교육원 학생들에게 제공해 실습 위주의 수업이 가능하게 했다.

9월 16일 진행된 첫 온라인 수업에서 삼성전자 임직원 재능봉사단은 영재교육원 재원생들의 창의적이고 열정적인 모습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으며 많은 교육현장 중 영재교육원을 2020년도의 첫 교육지로 택한 이유를‘과학에 대한 관심과 흥미가 비교적 높은 학생들에게 먼저 커리큘럼을 선보임으로써 커리큘럼의 질적 향상 및 난이도를 조절하기 위함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삼성전자 임직원 사회공헌단은 영재교육원 재원생의 피드백을 바탕으로 더 많은 교육기관에 맞춤식 교육기부를 계획 중이다.

추후 경기도용인교육지원청부설영재교육원은‘코로나 19 상황에 발맞추어 영재교육 또한 변화된 모습으로 운영되어야하며 학생들이 안전하게 자신의 잠재된 능력을 계발할 수 있도록 온 마을이 노력해야 한다’는 이윤식 교육장의 의지에 따라 다양한 지역사회 및 기업, 마을과 함께하는 온·오프라인 블렌디드 러닝 형태의 영재교육 커리큘럼을 개발 및 적용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용인교육시책인‘학생중심 현장중심으로 함께하는 행복용인교육’에 한발 나아갈 수 있도록 학생 중심의 교육과정을 계획해 나갈 것이다.

포토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