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Culture Tour

더보기
배너
배너

집중취재

더보기

사설/칼럼

더보기

동영상뉴스

더보기

사회

더보기
강태형 경기도의원, 안산시 방아머리항 국가어항 신규 지정 추진한다
경기도의회 농정해양위원회 강태형 의원(더불어민주당, 안산5)이 안산시 방아머리항의 국가어항 신규 지정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 강태형 경기도의회 의원 안산시 방아머리항은 현재 비법정어항 소규모어항으로 분류되어 있지만, 어항 기능의 활성화와 지역 경제 발전을 위한 거점 어항으로 개발될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 이번 국가어항 지정을 위한 평가 과정은 2024년 7월 16일에 시작되며, 1차 서면평가와 2차 현장평가로 나뉜다. 방아머리항이 국가어항으로 지정되면, 총 사업비 542.7억 원(국비 492.7억 원, 민자 50억 원)이 투입되어 방파제와 호안, 물양장 등 주요 어항 시설이 확충될 예정이다. 이로 인해 어항 중심의 어업 환경 정비로 안전한 작업 환경이 조성되고, 관광 인프라와 연계된 지역 경제 활성화가 기대된다. 강태형 의원은 "방아머리항의 국가어항 지정은 경기도와 안산시의 어업 환경 개선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관련 부처와의 협력을 강화해 방아머리항이 국가어항으로 지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번 국가어항 지정 추진은 강 의원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 아래 진행 중이며, 최종 선정

오늘의詩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기도, 호우 대비 16일 밤부터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1단계 선제적 가동
경기도가 16일 밤 9시부로 재난안전대책본부 비상 1단계를 가동하는 등 집중 호우에 대한 선제적 대응에 나선다. 기상청은 17일 새벽부터 부천 등 도내 12개 시군에 호우 예비특보가 발효될 예정이라고 발표했다. ▲ 호우대비 회의진행 모습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16일 오후 집중 호우로 인한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시군과 관련 부서에 적극 대응을 당부하는 특별 지시를 내렸다. 김 지사는 특별 지시를 통해 ▲기상 예보를 넘어서는 극한 호우 발생이 빈번한 것을 고려해 부단체장 중심으로 경찰, 소방과 공조해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총력 대응할 것 ▲산사태, 반지하주택 침수우려지역에 대해 예찰을 강화하고 위험 발생(우려) 시 선제적 통제·대피 실시 ▲재난문자·방송, 옥외전광판, 마을방송 등 가용 매체를 활용해 강수 집중 시간대 외출 자제, 위험지역 접근금지 등 국민행동요령 및 주의사항 안내 철저 등을 당부했다. 특히, 북한과 경기 북부지역에 강수가 집중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접경 지역, 임진강 주변에 대해 철저히 대비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해 인명피해가 없도록 할 것을 강조했다. 도는 장마 전선 북상에 대비해 장마 전선이 일시적으로 남하한 지난 10일부터 산사태 위


배너

경제

더보기
색다른 레인부츠 신어볼까? 스타일 살리는 부츠 스타일의 고어텍스 신발
최근 국지적으로 물폭탄이 쏟아지는 형태의 장마가 이어지며 비를 피하기 위한 장마 아이템 판매가 늘어나고 있다. 특히 레인부츠가 여성들 사이에서 패션 아이템으로 큰 인기를 얻으면서, 패션업계는 다양한 디자인의 레인부츠를 선보이고 있다. 레인부츠는 보통 고무소재를 적용해 만들어지지만 고무소재는 타 소재에 비해 무게가 무거워 발목에 무리가 갈 수 있으며, 땀이 배출되지 않아 불쾌감을 느낄 수 있다. 장마철에도 쾌적한 착용감을 느끼기 위해서는 방수 기능과 함께 투습성을 갖춘 신발로 고르는 것이 좋다. 이에 완벽한 방수와 쾌적한 투습성을 갖춘 고어텍스 소재가 주목받고 있다. 더불어 국내외 브랜드에서 고프코어 등 트렌드에 맞게 스포티하고 멋스러운 디자인까지 갖춘 부츠 스타일의 고어텍스 신발이 출시돼 장마철 필수템으로 떠오르고 있다. ▲ 고어텍스 소재가 적용된 (좌) 네파의 '듀라이크 GTX', (우) 아크테릭스의 ‘에어리어스 니발리스 GTX' 네파의 '듀라이크 GTX'는 어퍼 부분에 폴리우레탄 필름 소재를 적용해 우천 시 레인부츠 대용으로 착용하기 좋다. 고어텍스 소재를 적용해 우수한 방수, 투습 기능을 기반으로 쾌적하게 착용 가능하다. 발목 부분에 고밀도의 소재를 적

배너